처음 | 이별/이혼궁합 | 상생과 상극
 

역학에 상생하는 기운이 있고, 상극하는 기운이 있으므로 상생하는 기운을 살피고, 상극하는 기운을 피하라는 말이 있습니다.

상생이란 생(生)하여 본인에게 도움을 주는 것이고, 상극은 극(剋)하여 전혀 도움이 되지 않고 해를 가하는 것입니다. 이런 상생과 상극의 기운을 잘 살피면 본인에게 유리한 것을 취하고, 그렇지 않은 것을 피하면 됩니다.

좀더 자세히 말을 하면 목화토금수(木火土金水)라고 일컫는 오행에도 서로 상극이 되고 상생이 되는 기운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목은 화를 상생하는 기운입니다. 나무는 발화성이 강합니다. 불은 스스로 타기에도 충분함이 있지만 이 화는 기운이 매우 작습니다.

그러나 이에 나무가 더해진다면 그 기운이 더욱 커지게 되어 화를 도와주는 격이 됩니다.

또한 수는 목을 상생한다. 나무는 물이 없이는 결코 존재할 수 있습니다. 혹은 존재할 수 있습니다 하더라고 아주 기운이 약하고 병약한 상태로서 위태로이 목숨을 부지하는 경우입니다. 하지만 수를 통하여 기운의 생기를 얻고 삶의 원천이 되어줄 수 있습니다. 나무는 수분기가 없이는 온전한 삶을 살 수 있는 것입니다.

목은 토를 상극한다. 나무는 수와 상생을 이루지만 토와는 상극을 이룹니다. 나무는 수분이 있어야 살기도 하지만 흙의 기운이 없이는 또 살 수 없는 기운입니다. 하지만 흙을 토대로 살기보다는 흙의 기운을 빼앗아 산다는 것이 보다 정확합니다. 흙 속에 있는 많은 영양분을 섭취하면서 목숨을 유지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금은 목을 상극한다. 간단하게 생각하여 나무를 베는 것은 나무가 다른 것이 아닌 금속 물질이기 때문입니다. 톱이나 도끼 등 모두 금속물질로 만든 것들이 나무를 헤하는 것입니다.

위처럼 자연섭리에도 서로 상생하고, 상극하는 기운이 있습니다. 하물며 인간사에도 마찬가지입니다. 사람을 만남에 있어서 자기에게 좋은 기운을 주는 만남이 있는가 하면 오히려 자신에게 해가 가는 기운을 몰고 오는 만남이 있는 것입니다.

사람마다 오행중의 한가지 기운을 가지고 있습니다. 자신에게 해가 될지 혹은 운이 될지 모르는 만남을 가지게 됩니다. 하지만 자신에게 기운을 복돋아주는 만남을 가지게 되고 불운을 가져오는 기운을 가진 사람과의 만남을 피한다면 더욱 더 복된 삶을 살 수 있는 것입니다.

이처럼 본인에게 상생이 되고, 혹은 상극이 되는 만남을 잘 가려서 만나야 하는 것입니다. 먼저 자신의 기운을 따진 후에 상대방의 기운을 살피는 것이 중요합니다.


운세사이트 소개
| 운세보기 | 결제에러문의 | 운세상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운세상담 | 무료꿈해몽| 운세풀이법

사이트명 : 운세사이트 주소: 대전시 서구 둔산동 1380-1 등록번호 : 305-09-34941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5-대전서구-0685호 관리자: 오세진
서비스프로그램관련문의 : 042)637-2108

Copyright ⓒ운세사이트. All Rights Reserved. 운세사이트
운세사이트 저작권법에 의거,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재배포 등을 금합니다.이를 위배할 시, 즉시 법적 조치에 들어가니 주의를 요합니다.


운세 운세풀이 운세보기 운세상담 운세사이트 운세잘보는곳 운세프로그램 운세추천 운세보는방법 사주보기 사주보는이유 사주보기